상단여백
HOME 뉴스 한수원
월성원자력-해양환경공단, 방재대응 능력 점검

한국수력원자력 월성원자력본부(본부장 박양기)는 지난 7일 월성원자력 배수구에서 해양환경관리공단(포항지사)과 합동으로 발전소 외부 인근 해역으로 유출되는 유류오염 사고 발생 시 방재대응 능력을 높이기 위한 방재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방재훈련은 월성원자력 배수구에서 윤활유 500리터가 유출되는 사고가 발생해 유류 일부가 인근 해역으로 유출되는 것을 가정, 관계기관 상황 전파 및 초동 방재 조치, 유류유입 방지를 위한 오일펜스 설치 및 유류제거 작업 등 실제 상황과 동일하게 진행됐다.

특히 이날 훈련에는 유류오염 방재 전문기관인 해양환경관리공단의 전문 인력과 방재선, 방재차량 등 특수 장비가 투입돼 유관기관의 방재지원 체계와 대응 능력도 함께 점검했다.

서대권 월성원자력 재난환경팀장은 “평상시에는 유류오염 예방 활동을 철저히 수행하고 유사시에는 자체 방재인력 및 장비 운용과 유관기관과의 유기적인 협조 체계를 통해 발전소 안전 운영과 인근 해양환경에 영향이 없도록 지속적인 반복 훈련을 시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석우 기자  dolbi2004@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석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