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한수원
한수원, 원전 화재 특별조사ㆍ대응팀 출범신속 정확한 원인규명으로 대국민 신뢰도 확보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이관섭)이 원전 화재비상대응체계 강화를 위해 지난 8일 ‘원전 화재 특별조사 및 대응팀’을 꾸렸다.

신속·정확한 화재원인 규명과 화재 조사결과의 신뢰성 향상을 위해 도입된 대응팀은 화재감식 및 조사 전문가와 소방학과 교수 등 외부 전문가 5인을 포함해 관련 전문가 13명으로 구성됐다.

대응팀은 원전 화재발생 시 화재원인을 규명하는 화재조사반과 조사결과의 신뢰성을 검증하는 화재지원반으로 나뉘어 활동하게 되며 지역 소방서와도 상시 연락체계를 구축해 실효성을 확보한다는 방침이다.

윤청로 한수원 품질안전본부장은 “대응팀의 출범은 만일의 원전화재에 대한 명확한 원인규명을 통해 원전의 대국민 신뢰도를 한층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한수원은 화재로부터 보다 안전한 원전을 만들기 위해 대내·외 교류와 소통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김소연 기자  ksy@knpnews.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