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한수원 포토뉴스
월성원전, 화재 위험물 유출 재난대응 '안전한국 훈련' 시행

한국수력원자력 월성원자력본부(본부장 박양기)는 지난 3일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의 일환으로 제1발전소에서 화재로 인한 위험물 유출 사고에 대비한 대응 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훈련은 월성 1호기에서 발생한 화재로 원전 설비인 황산 저장탱크의 밸브가 손상돼 황산 비산과 누설을 가정해 진행됐으며 발전소 화재 발생 시 초기 대응 능력과 유해 화학물질 누설 시 대응 능력을 집중 점검했다.

박양기 월성원자력본부장은“이번 훈련을 통해 도출된 미흡한 부분은 개선대책을 수립하고 각종 매뉴얼의 보완을 통해 국민들이 원전 안전에 대해 신뢰를 가질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월성본부는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이외에도 지진발생 재난사고 대응 훈련, 발전소 취수구 유류 오염사고 대응훈련, 산불화재로 인한 송전선로 손상 대응훈련, 한국원자력환경공단 합동훈련을 실시했다.

김소연 기자  ksy@knpnews.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