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is 사회공헌 포토뉴스
두산 계열사, 전방부대에 두산밥캣 장비 기증

두산건설은 지난달 30일 강원도 고성 소재 율곡부대(육군 22사단)에 두산밥캣 콤팩트 트랙 로더(Compact Track Loader)와 어태치먼트(Attachment) 4종을 기증했다. 또 이달 중으로 두산인프라코어도 강원도 화천 칠성부대(육군 7사단)에 두산밥캣 장비와 어태치먼트를 기증할 예정이다.

이처럼 두산 주요계열사가 자매결연 전방부대에 두산밥캣 장비를 기증하는 것은 매년 군부대를 대상으로 진행하는 ‘사랑의 차(茶) 나누기 행사’가 인연이 됐다. 2016년 12월 ‘사랑의 차’를 전달하기 위해 강원도 양구 백두산부대를 찾은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은 강설량이 많은 최전방에 복무하는 장병들을 돕기 위해 콤팩트 트랙 로더와 어태치먼트를 기증한 것.

두산 관계자는 “당시 전달된 두산밥캣 장비가 전방부대에서 겨울철 제설작업은 물론 위험지역 제초작업에도 투입되는 등 유용하게 활용되고 있는 모습을 보고 전방부대와 자매결연을 맺은 타 계열사들이 장비 기증에 추가로 동참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두산은 1991년부터 ‘사랑의 차(茶) 나누기’ 행사를 진행하며 최전방 장병들에게 온기를 전하고 있다. 또 계열사 별로 군부대와 자매결연을 맺고 병영 도서관 설립, 도서 기증 등 지원을 펼쳐왔다.

 

안윤정 기자  ayj12@knpnews.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