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is 사회공헌 포토뉴스
한전 노사합동 ‘사랑愛 떡국나눔’ 훈훈함 전해

지난 6일 한국전력과 전국전력노조는 전남 나주시 노인복지관에서 ‘설 명절 맞이 노사합동 봉사활동’을 가졌다. 이날 김시호 사장직무대행과 최철호 노조위원장 등이 동참한 한전 노사합동 봉사단은 노인복지관에 1000만원 상당의 컴퓨터 15대를 지원하고 어르신 약 300명을 대상으로 ‘사랑愛 떡국나눔’ 봉사를 펼치는 등 한파로 얼어붙은 전국에 훈훈함을 전했다.

또 지역 취약계층을 위해 나주에 소재한 ▲백양실버타운 ▲금호노인센터 ▲영산포종합사회복지관 ▲부활의 집 ▲빛고을정신요양원 등  5개 복지시설에 나주사랑상품권을 각 200만원씩 지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설 맞이 봉사활동에서 지원한 물품과 성금은 한전이 적립한 ‘지역사랑기금’에서 집행됐으며, 설과 추석 명절에 지역의 복지시설과 취약계층을 지원하는데 활용하고 있다.

‘지역사랑기금’ 마련을 위해 한전은 본사 한빛홀에서 지역주민들에게 영화를 무료로 상영하는 ‘빛가람 영화관’을 운영중으로 지난해 총 1만6050명이 관람했으며, 영화를 관람한 주민 1명당 3000원씩 한전 직원 모금과 회사기부금을 통해 지난 한해 총 4815만원의 기금이 적립됐다.

이날 떡국나눔 행사에 참석한 김시호 한전 사장직무대행은 “한전이 본사를 이전하고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었던 것은 지역주민들의 도움 덕분”이라면서 “앞으로도 지역과 함께 성장하는 기업으로서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소연 기자  ksy@knpnews.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