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전력
한전연료, 자유학기제 프로그램 확대 운영중학생 대상 원자력연료 안전성 체험ㆍ진로탐색 경험 제공

한전원자력연료(사장 정상봉)는 금년에도 대전지역 34개 중학교를 대상으로 ‘안전에너지 원자력연료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안전에너지 원자력연료 체험’ 프로그램은 2시간여에 걸쳐 모형물과 제조공정에 대해 전문 안내요원이 학생들의 눈높이에 맞춘 설명을 통해 원자력 발전 및 원자력연료 안전성 등에 대한 이해를 돕는다.

한전연료는 자유학기제가 전면 시행된 2016년부터 현재까지 1100여명을 대상으로 프로그램을 운영했으며, 자유학기제 정착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운영 첫해인 2016년에는 대전시 교육감 감사패를 받기도 했다.

또 자유학기제 프로그램 외에도 연중 전 국민을 대상으로 한 견학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매년 국내외 각계각층에서 3000여명이 찾고 있다.

정상봉 한전원자력연료 사장은 “청소년들을 위해 마련한 맞춤형 자유학기제 프로그램으로, 학생들이 현장 체험을 통해 원자력에 대한 이해를 넓히는 한편, 장래 진로선택에도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소연 기자  ksy@knpnews.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