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is 사회공헌 포토뉴스
중부발전, 한강 탄소상쇄숲…포플러나무 1300그루 심어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은 지난 7일 시민 1000여명과 서울시 강서 한강공원 부지 2ha에 온실가스 및 미세먼지 감축을 위한 포플러 나무 1300그루를 심었다. 이날 행사는 지난 3월 21일 중부발전이 서울시 한강사업본부 및 국립산림과학원과 체결한 한강 탄소상쇄숲 조성 업무협약의 일환으로 열린 것이다.

중부발전은 내년까지 한강 탄소상쇄숲을 조성할 계획이며, 조성이 완료되면 ,300주가 식재된 2ha의 시민 도시숲이 된다. 이를 통해 매년 121t의 온실가스를 감축하고 시민 휴식공간의 역할을 하게 된다.

박형구 한국중부 사장은 “중부발전은 친환경경영에 기반한 안정적 전력을 공급하고 있으며, 재생에너지 20% 달성, 미세먼지 80% 감축 및 온실가스 BAU 대비 13.5% 감축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앞으로도 온실가스 감축 및 미세먼지 저감을 통한 국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하여 탄소상쇄숲 조성사업을 꾸준히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행사는 ▲한강 탄소상쇄숲 현판 제막식 ▲기념식수 및 시민참여 나무심기 ▲나무에 이름표 및 소원달기 ▲캐리커처 및 페이스 페인팅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이석우 기자  dolbi2004@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석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