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전력
국내최초 초고압 개폐제어형 차단기 개발 완료전력硏, 362kV급 미금 변전소 실계통 운전 성공

한전 전력연구원(원장 배성환)은 효성중공업(주)(대표이사 문섭철)와 공동으로 차단기의 개폐를 제어할 수 있는 ‘개폐제어기술’을 국내 최초로 개발하고 미금변전소의 362kV급 변전설비에 적용하여 실계통 운전에 성공했다.

차단기 동작 시 필연적으로 발생하는 돌입전류와 과전압은 계통에 연결되어 있는 전력기기의 기계적ㆍ전기적 손상 및 오동작을 발생시킬 수 있다. 기존에는 차단기 내에 저항을 장착하거나, 피뢰기를 설치하여 과도현상을 억제했지만, 이로 인해 차단기의 구조가 복잡하게 되어 잠재적인 고장 요인을 증가시켰다.

전력연구원과 효성중공업이 공동으로 국내 최초로 개발한 ‘개폐제어기술’은 계통에서 발생하는 과도현상이 최소화 되는 시점에 차단기를 투입 또는 개방하는 기술이다. 개폐제어기술은 차단기의 개폐 제어를 통해 차단기를 최적의 조건에서 투입 또는 개방하게 해주어 돌입전류 및 과전압 등 과도현상을 저감하는 기술로서, 차단기의 고장을 방지한다.

또 개폐제어기는 차단기 동작속도에 영향을 주는 제어변수와 계통의 전압과 전류, 부하 특성 등을 고려하여 차단기의 투입ㆍ개방 신호를 보정한다.

전력연구원은 2017년 10월부터 미금변전소 내에 본 기술을 적용한 362kV 개폐제어형 차단기를 설치해 8개월 간 실계통 운전에 성공했으며, 개폐 제어 성공률이 99% 이상이며, 과도현상을 저감시켜 전력설비의 고장 감소 및 수명 연장을 기대할 수 있다.

김소연 기자  ksy@knpnews.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