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발전
20MW급 남양산 연료전지 발전사업 본격화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은 지난달 28일 한국도로공사(사장 이강래), 경동도시가스(대표이사 송재호), SK건설(부회장 조기행)과 ‘남양산 연료전지 발전사업’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20MW 규모의 남양산 연료전지 발전사업은 고속도로 톨게이트 유휴 부지를 활용한 사업으로 각 참여사들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성공적인 개발 및 투자를 위해 상호 협력키로 했다.

도로공사는 사업부지 제공 및 인·허가를 지원하고 경동도시가스에서 연료를 공급, SK건설에서 기자재 조달 및 시설건설을 통해 발생한 신재생에너지공급인증서(REC)는 중부발전에서 구매하게 된다.

중부발전은 자체적으로 보령발전본부(0.3MW), 신보령발전본부(7.5MW)에서 연료전지를 건설해 운영 중이며, 인천발전본부(15MW), 세종발전본부(5MW), 서울발전본부(6MW)에 신규 설치 예정이다.

이석우 기자  dolbi2004@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석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