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KINS ‘시민참여혁신단’ 발족…12人 구성국민 눈높이 맞는 안전ㆍ사회적 가치 창출 위한 동력 마련

19일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 KINS) 시민참여혁신단 창단식을 개최하고 국민 눈높이에 맞는 혁신 활동 추진에 나섰다.

KINS에 따르면 지난 6월 공개모집 및 추천을 통해 국민, 전문가, 시민단체 등 각계 인사 9명과 내부전문가 3명 등 총 12명을 시민참여혁신단으로 위촉됐으며, 이날 첫 번째 회의도 개최했다.

혁신단 위촉식 직후 열린 워크숍에서는 전국민 아이디어 공모전 심사, KINS 혁신계획 의견수렴 등 KINS 혁신의 성장동력이 될 과제와 세부추진계획에 대해 논의했다.

혁신단은 앞으로도 공공기관 혁신 3대 기본방향인 공공성 강화, 경제패러다임 전환, 국민신뢰 회복 등 KINS의 공익성을 강화하고 국민 삶의 질을 제고하기 위한 정책의 개발 및 추진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제시하고 계획의 실행, 모니터링, 평가에 이르기까지 혁신의 전 과정에 적극 참여할 예정이다.

이세열 KINS 경영기획본부장은 “이번 혁신단 발족을 통해 기관 혁신 전반에 국민의 의견을 반영하여 국민 눈높이에 맞는 안전과 사회적 가치 창출에 기여하는 우수 공공기관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김소연 기자  ksy@knpnews.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