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한수원
한울본부-협력社, 상생간담회 ‘애로사항 나누기’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종호)는 지난 4일 본부 내 상주 협력사 관계자를 초청하여 ‘2018년 한울본부-협력회사 간 상생협력간담회’를 개최했다. 

한전KPS, 한국전력기술 등 공사ㆍ용역 분야 협력사 관계자 38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간담회는 한울본부 현안을 공유하고 서로의 애로사항을 나누며, 동반성장의 기틀을 다졌다는 후문이다.

협력사 측은 사무공간 확충, 출퇴근 시간 발전소 후문개방 등의 건의사항을 제시하면서 “앞으로도 한울원자력본부와 든든한 동반자로서 함께 일하기를 희망한다”는 뜻을 전했다.

이에 이종호 한울원자력본부장은 “안전한 원전운영을 위해 한울본부와 협력사 사이에는 굳건한 신뢰가 반드시 필요하다”면서 “이번 자리가 허심탄회하게 서로의 고충을 나누며, 상호협력을 다지는 계기가 됐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소연 기자  ksy@knpnews.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