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원자력비발전
K-방사선기술…한류타고 베트남에 연착륙하다원자력硏-VAEA, 방사선 응용기술 교육훈련 지원 등 MOA

한류 열풍이 거센 베트남에 '한국형 방사선기술'이 주목을 받고 있다.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하재주) 첨단방사선연구소(소장 정병엽)는 현지시간으로 지난 2일 베트남 원자력에너지청(Vietam Atomic Energy Agency, VAEA)과 ‘방사선 기술 연구개발 상호협력에 관한 합의각서(MOA)’를 체결했다.

VAEA는 베트남 과학기술부 산하 기관으로 원자력 에너지의 연구, 응용, 개발을 위한 정책 수립과 연구를 총괄하고 있다.

연구원에 따르면 지난해 11월 베트남에서 열린 국제컨퍼런스에서 정병엽 첨단방사선연구소장과 호앙(Hoang Anh Tuan) VAEA 청장이 방사선 기술개발 협력에 관한 논의를 시작한 이후 구체적인 협력 방안에 대한 합의를 거쳐 이번 MOA를 체결하게 된 것이다.

양 기관은 이번 MOA를 통해 ▲방사선 및 방사성동위원소 관련 교육· 연구 교류 ▲방사선 및 방사성동위원소 기술협력 확대 ▲한ㆍ베트남 방사선 산업 진출 등을 협력하기로 했다.

먼저 전라북도 정읍시 소재 첨단방사선연구소에서 VAEA 전문인력이 의료 및 산업분야 방사선 융복합 기술에 대한 교육훈련을 받도록 추진할 예정이다. 더불어 베트남 현지에서 교육훈련을 실시하기 위해 연구원 측 전문가를 파견하는 등 베트남 측 방사선 기술 저변을 확대하고 방사선 산업 발전 로드맵을 수립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정병엽 첨단방사선연구소장은 “베트남은 1996년부터 우리 정부와 원자력에너지의 평화적 이용을 위한 상호협력을 체결한 바 있다”면서 “이제 방사선기술 분야에 대한 협력으로 베트남의 기술 발전을 돕고 이를 통해 우리나라 기업들이 베트남 방사선 산업분야에 연착륙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소연 기자  ksy@knpnews.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