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기술 원자력업체
스마트파워, SMART원전 최초호기 건설계획서 발간
SMART원전 건설전 상사설계(PPE) 조감도 ⓒ사진제공=한국원자력연구원

스마트파워(SMART Power Co.) 주식회사(대표 김두일)는 지난 28일 소형원전 스마트(SMART) 원전의 최초호기 건설을 위한 계획서(SMART FOAK Construction Plan)를 발간했다고 밝혔다. 

2015년 9월 한국원자력연구원(KAERI)과 사우디아라비아의 K.A. CARE간의 체결된 SMART(System-Integrated Modular Advanced Reactor) 원전의 상세설계(PPE)에 따라 스마트파워는 최초호기 건설을 위한 제안서(SMART FOAK Construction Proposal)를 K.A. CARE에 제출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PPE 계약 주체 간의 향후 사업에 대한 계획이 지연되고, 아울러 국내 원자력공기업인 한국수력원자력의 뒤늦은 참여로 인해 사업구도가 확정되지 못해 부득이 지난 3년 간의 BOP 검토와 비용산정 경험 등을 토대로 단독으로 건설계획서를 작성했다.

이에 스마트파워는 SMART PPE 프로젝트에 따른 주어진 모든 임무를 완수하고, 현재까지 사업의 주체인 원자력연구원과 사우디의 K.A. CARE의 향후 사업계획을 기다림과 동시에 2019년에는 해외전문기업과의 협력을 통한 전문사업분야에서의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노력을 경주할 예정이다.

스마트파워(SMART Power Co.)는 세계 최초로 표준설계인가를 획득한 중소형 원전 SMART의 수출 및 건설 등 사업화를 전담하기 위해 민간기업의 투자를 통해 2014년 12월 설립된 특수목적법인(Special Purpose Company)이다.  현재 사우디아라비아에 2기의 SMART원전 최초 호기(First-of-A-Kind, FOAK) 건설을 준비 중이다.

김소연 기자  ksy@knpnews.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