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is 전력가족 포토뉴스
"봄맞이 매화 축제 함께 가요~"동서발전, 자매결연 울산 참사랑의집과 ‘양산 원동 매화축제’ 관람

6일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는 울산참사랑의집(원장 김병수)에서 운영하는 ‘동네방네’ 프로그램에 참여하여 참사랑의집 가족들과 함께 양산 원동 매화축제를 관람했다.

참사랑의집(울산 동구 소재)은 동서발전과 자매결연을 하고 있는 성인정신지체생활시설로 60여명의 지적장애인들이 거주하고 있다.

‘동네방네’는 참사랑의집 가족들이 보편적인 일상생활의 즐거움을 느낄 수 있도록 근교 나들이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으로, 이달에는 동서발전 임직원과 함께 인근 양산 원동 매화축제를 방문하여 봄기운을 느끼는 시간을 가졌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유쾌한 친구들과 함께 봄나들이를 나온 기분”이라며 “오늘은 지적장애인을 바라보는 봉사가 아니라 그들과 함께 같은 곳을 바라보는 동행의 시간이었다”고 전했다.

한편 동서발전은 지난 2월 장애 인식개선을 위한 수어 노래 공연을 시행하고, 1월 치매 인식 개선과 극복 및 재활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는 등 사회적 약자와의 ‘아름다운 동행’을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

김소연 기자  ksy@knpnews.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