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is
서부발전, 젊은 이사회 ‘The First MOVER’ 발족참신한 아이디어 제안과 현장 생생한 목소리 전달 역할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 이하 서부발전)은 지난 7일 충남 서산 폰타나리조트에서 제 1기 젊은 이사회 「The First MOVER」를 발족하고 토론회를 개최했다.

근속년수 10년 이하의 차장과 직원 16명으로 구성된 젊은 이사회 ‘The First MOVER’는 변화와 도전의지를 갖춘 젊은 세대가 앞장서서 서부발전의 지속가능한 성장과 최고의 에너지 기업으로의 도약을 이끌어나간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The First MOVER’는 서부발전이 추진 중인 경영혁신 프로젝트 「WP-MOVE Project」의 이념과 과제의 실천 및 확산을 위해, 참신한 아이디어를 제안하고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경영진에게 직접 전달하는 소통채널로서 활동할 예정이다.

서부발전 김병숙 사장은 임명장을 수여한 후 오찬을 함께하며 젊은 이사회의 기발하고 발전적인 아이디어를 적극적으로 수용할 계획임을 밝히며, 조직문화의 미래지향적인 변화를 주도하는 촉진자로서의 역할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환경, 안전, 기업문화, 윤리경영 등 각 실무부서의 실?부장들이 직접 회사 주요현안에 대해 설명하고 젊은 이사회의 질문에 답변하는 시간을 가졌다. 그리고 경영진에게 제안할 아이디어 도출을 위한 열띤 토론을 끝으로 일정을 마무리했다.

 

이석우 기자  dolbi2004@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석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