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발전
한전KPS, 알제리 비스크라 복합화력 시운전 기술용역 수주지난해 지젤 복합화력 수주 이어…41억원 1600MW 대용량

한전KPS(사장 김범년)는 지난 4월 30일 알제리 비스크라 복합화력발전소에 대해 약 41억 원 규모의 시운전 기술용역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에 따라 한전KPS는 향후 1년 10개월 동안 알제리 비스크라에 위치하고 있는 설비용량 1600MW 복합화력발전소의 시운전 기술용역을 제공할 예정이다.

김범년 한전KPS 사장은 “차별화된 기술력으로 해외사업 다각화를 위해 노력해 온 한전KPS는 향후 해외 발전소 시운전 정비분야에서도 시장점유율을 높여 운전 및 정비 전반적인 분야에서 입지를 더욱 확고히 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전KPS는 현재 시운전 기술용역을 수행 중인 알제리 지젤 복합화력발전소(1600MW)와 더불어 이번 계약 체결을 통해 알제리 내 한전KPS의 위상을 더욱 공고히 할 전망이다. 또 모로코 사피 화력발전소 등에서의 시운전 수행경험을 토대로 향후 중동 및 아프리카 지역에서 발주예정인 유사공사의 수주에도 유리한 위치를 선점하였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한편 한전KPS는 인도, 요르단, 필리핀, 우루과이 등 세계 8개국에서 11개 사업소를 운영하고 있으며, 고객들에게 최상의 운전 및 정비(O&M, Operation & Maintenance)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김소연 기자  ksy@knpnews.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