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기술
GE HA 가스터빈, 인덱 나일즈 에너지 센터에 전력 공급GE, 미시건 프로젝트에 최첨단, 최고 효율 HA가스터빈 공급

GE파워는 미시건주 나일즈의 인덱 나일즈 에너지 센터로부터 HA 가스터빈 기술을 수주했다고 21일 밝혔다.

GE는 1,000 메가와트 발전소 프로젝트의 EPC 공급업체인 키위트 파워(Kiewit Power Constructors)와 계약을 체결하고, GE의 7HA.02 가스터빈 2기를 공급한다. 미시건주에서 가장 효율적인 에너지 센터 중 하나가 될 인덱 나일즈는 63만5,000 가구와 사업체가 필요로 하는 전력을 공급할 수 있게 된다.

이번 프로젝트의 디벨로퍼는 인덱 에너지 서비스로, 한국남부발전이 50%, 대림에너지가 30%, 인데크 에너지 서비스가 20%의 지분을 소유하고 있으며, 2022년 준공될 예정이다. 발전소 공사는 500개의 건설 일자리와 지속적인 발전소 운영을 위한 21개의 정규직을 창출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수주는 GE 스팀 터빈, 발전기, 배열회수보일러(HSRG) 2기 및 다년간의 서비스 계약을 포함한다.

인덱 에너지 서비스 회장이자 대표이사인 제럴드 R. 포시스는 “인덱 나일즈 에너지 센터가 GE의 최신 가스 발전 기술 사용하여 미시간 주에서 가장 효율적인 에너지 센터 중 하나가 될뿐만 아니라, 나일즈 시의 일자리, 세수입, 경제 재개발 촉진을 위한 중요한 투자가 될 것임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GE파워 데이비드 로스 북미 영업 사장은 “인덱 나일즈 에너지 센터는 GE의 최신 기술과 키위트의 건설 전문 기술을 결합하여 앞으로 유연하고, 안정적이며 저렴한 전력을 신속하게 공급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GE의 HA가스터빈 시리즈의 운영 시간은 30만 시간을 초과했으며, 16개국 이상의 35 고객으로부터 85개 이상의 수주실적을 이뤘다. GE는 올해 초 미국 오하이오의 롱 리지(Long Ridge) 에너지 센터와 펜실베니아의 힐 탑(Hill Top) 에너지 센터로부터 7HA.02 가스터빈 2기를 수주했다고 밝혔다. 최근에는 대만과 이스라엘과의 계약 체결, 그리고 아랍에미레이트(UAE)로부터의 수주를 발표했다.

한편, GE의 HA기술은 전세계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가스터빈 시리즈로 자리하며, 50hz와 60hz 두 주파수 세그먼트에서 세계 최고의 효율을 기록했다. 전력전문매체인 파워 매거진 (Power Magazine)은 HA기술이 적용된 2개의 발전 프로젝트를 “최고의 가스 프로젝트”로 선정한 바 있으며, 파워 엔지니어링(Power Engineering)은 “최고의 가스발전 프로젝트”로 선정하기도 했다.

 

유희수 기자  samsam339@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희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