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기술
한전, '실시간 전기요금' 미리보기 서비스 시행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종갑)은 소비자들이 실시간으로 전기 사용량과 전기요금을 확인할 수 있는 ‘우리집 전기요금 미리보기’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지난 14일 밝혔다.

e컨슈머가 지난 3월 조사한 전기요금 소비자 인식조사 결과에 따르면 그동안 소비자들은 전기요금과 사용량을 청구서로 ‘사후확인’하는 경우가 대부분이었고, 실시간으로 당월 전기사용량을 알기 어려워 여름철 에어컨 가동 시 전기요금이 얼마나 나올지 몰라 불안하다는 의견이 많았다.

한전은 이러한 의견을 수렴하여 14일부터는 소비자가 ‘스마트 한전’ 앱과 한전 사이버지점에 접속하여 계량기에 표시된 현재 수치를 입력하면 월 예상사용량과 전기요금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를 구축했다.

해당 서비스는 APT 개별세대 등 주택용 전력을 사용하는 모든 고객에게 제공되며, 간단한 접속과 수치 입력으로 이번 달 예상 사용량과 요금을 알려주고, 사용량 추이 및 과거 사용량과의 비교정보 제공을 통해 효율적인 전기사용이 가능하도록 개발됐다.

한전은 세대별 계량정보를 원활히 제공하기 위해 APT 관리사무소와 긴밀한 협조관계를 유지할 것이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여 더욱 유용한 전기사용정보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해당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선해나갈 계획이다.

정세라 기자  telecom@telecom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