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기술 전기업체
자체 감사기구 역량 강화 감사협약 체결남부발전·예탁결제원·기술보증기금 유기적 협조 ‘맞손’
한국남부발전 손성학 상임감사위원(오른쪽)이 감사업무협약 체결 후 (왼쪽부터) 기술보증기금 박세규 상임감사, 한국예탁결제원 안상섭 상임감사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 한국남부발전 홍보실>

한국남부발전(사장 신정식·상임감사위원 손성학, 이하 ‘남부발전’)이 자체 감사기구 역량 강화를 위해 한국예탁결제원(상임감사 안상섭), 기술보증기금(상임감사 박세규)과 손을 맞잡았다.

남부발전은 부산국제금융센터 39층 회의실에서 ‘감사업무 선진화 및 반부패·청렴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지난 3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부산 소재 공공기관 3사가 공동으로 감사업무 선진화와 반부패 청렴활동 강화를 위해 협력함으로써 감사업무의 품질향상을 통한 지역 발전에 이바지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을 체결함에 따라 3개 기관은 ▲감사인력의 상호 지원 및 교류를 통한 협력(교차)감사 실시 ▲내부통제 취약 및 우수분야에 대한 상호지원 및 정보 교류 ▲합동 워크숍 및 공동 학습활동 개최 ▲지역발전을 위한 모범사례 발굴 및 공유 등을 추진한다.

남부발전 손성학 상임감사위원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각 사(社)는 채용 절차 및 경쟁 입찰 평가 등에서 감사인력을 교차로 투입하고 교류하는 등 객관성과 공정성을 강화하고 감사업무 선진화에 앞장 서겠다”고 밝혔다.

한편, 손 상임감사위원은 취임 이후 전사업소 방문 및 청렴강의를 통해 청렴문화 확산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전 직원의 자발적 반부패 의식 향상과 청렴업무 수행을 위한 노력을 계속하고 있다.

정세라 기자  jsr@knpnews.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세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