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is 사회공헌
서부발전, 교통사고 예방 안전모 200개 지원지역 주민 안전사고 예방·생명 보호 ‘앞장’
한국서부발전이 충남 태안 원북 파출소에 교통사고 안전 예방을 위한 안전모 200개를 전달했다. <사진제공 = 한국동서발전 홍보실>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은 충남 태안경찰서 원북 파출소(소장 김자현)가 지역주민들을 대상으로 8일부터 시행하는 ‘교통사고 예방 캠페인’의 원활한 진행 및 교통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지난 4일 안전모 200개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지원된 안전모는 태안 지역주민들이 안전모 미착용 상태로 이륜차 및 사륜바이크 등을 운행하는 장면이 자주 목격됨에 따라 서부발전 태안발전본부가 교통사고 예방 및 지역주민들의 소중한 생명을 보호하기 위해 준비한 것이다.

여름철 휴가기간을 맞이해 많은 관광객이 지역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교통량과 사고발생 위험 역시 증가할 것으로 예상돼 이번 행사가 이륜차 운전자들에게는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태안 원북 파출소 김자현 소장은 “교통사고 예방 구호에 그칠 뻔한 캠페인의 실질적인 안전을 담보할 수 있도록 안전모를 지원해 줘 안전모 착용을 적극적으로 홍보할 수 있게 되어 지역주민들의 교통사고 예방에 큰 도움이 되었다”고 말했다.

서부발전 태안발전본부는 발전소 주변지역에 다양한 행사와 지원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주민 소통 강화를 위해 노력해오고 있는 바,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도움 되는 사업을 적극 발굴하는 한편 주민들의 안전지킴이로서의 역할도 성실히 실행해 나갈 계획이다.

 

정세라 기자  jsr@knpnews.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세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