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기술 전기업체
동서발전 박일준 사장, 차세대 태양전지 개발 기업 방문국내 1세대 태양광 기업 ㈜신성이엔지 현장 방문 근로자 격려
한국동서발전 박일준 사장이 (주)신성이엔지 태양전지 공장에 방문,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사진제공 = 한국동서발전 홍보실>

한국동서발전 박일준 사장이 국내 1세대 태양광 기업인 ㈜신성이엔지 태양전지 공장에 지난 5일 직접 방문, 태양광 산업의 차세대 기술개발 연구 현황 및 전망에 대해 듣고 근무자들의 노고에 감사를 표했다.

신재생에너지 연구개발 협력기관인 ㈜신성이엔지는 충청북도 증평군 증평산업단지에 위치해 있으며 1977년에 설립된 국내 1세대 태양광 기업으로 고효율 태양전지·고출력 태양광 모듈·태양광 발전 사업 등 앞선 기술로 차별화된 기업이다.

동서발전은 올 2월부터 울산과학기술원(UNIST, 총장 정무영), ㈜신성이엔지와 함께 차세대 태양광 소재로 부각되고 있는 페로브스카이트(Perovskite)를 이용한 초고효율 다중접합 태양전지를 개발 중이다.

연구개발 중인 차세대 태양전지는 페로브스카이트와 실리콘 반도체를 다중으로 적층해 기존 단일 실리콘 태양전지에서 전력으로 전환되지 못하는 태양빛을 최대한 활용함으로써 효율을 기존 19% 수준에서 22% 수준으로 올리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박일준 사장은 “국내 태양광 발전은 국토 면적이 좁고 입지가 제한적이어서 에너지 효율이 매우 중요한 실정”이라며, “기존의 저효율 외국산 태양전지를 초고효율 국산 태양 전지로 대체해 국내 태양광 산업 발전에 크게 기여할 수 있으리라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동서발전은 우수한 기술력을 가진 대학, 기업 연구소 등과 함께 산·학·연 컨소시엄을 구성, 혁신적 신기술 개발을 적극 지원하고 있으며 정부의 에너지전환 정책에 적극 부응해 차세대 태양광 및 부유식 해상풍력 등 재생에너지 신기술개발에 적극 노력하고 있다.

 

정세라 기자  jsr@knpnews.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세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