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중소기업·소상공인 위해 추경 1조2천억원 지원한다”중기부, 일본 수출규제 대응·미세먼지 저감·강원 산불피해 집중 지원
ⓒ사진제공 = 중소벤처기업부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이 지난 4일 일본 수출 규제 대응, 미세먼지·강원 산불 등 재난 피해에 따른 민생 지원에 필요한 추가경정예산 1조 2,000억 원이 확보됨에 따라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지원에 탄력을 받게 됐다고 밝혔다.

먼저 일본의 수출 규제에 대응해 반도체·디스플레이 업종 등 피해 예상 중소벤처기업을 대상으로 기술개발 및 장비운영·시설 자금을 지원한다.

중소기업 혁신기술개발(R&D) 사업(217억원)을 통해 대일 무역의존도가 높은 품목을 대상으로 수입대체 등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핵심 부품·소재 관련 장비의 생산시설·설비 확장·구축이 필요한 기업에 대해서는 혁신성장유망자금(융자)(300억 원), 기술개발사업화자금(융자)(200억 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또한 미세먼지 저감 기술개발과 시설에 필요한 자금 등에 신보·기보 출연(1,000억 원)을 지원하고 강원지역 산불 피해 소상공인의 경영 정상화와 재기를 위해 305억 원을 지원한다.

포항지역 지진피해 소상공인·중소벤처기업인을 위해서도 자금지원과 전통시장 주차장 확보 등 608억 원을 지원하게 됐으며 대내·외 경제여건 악화 등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다양한 지원도 추진할 계획이다.

일자리 창출을 위해 중장년 창업자 대상 패키지 지원(274억 원)을 신설하고 시설 확충 자금 융자 확대(3,000억 원), 유니콘기업으로의 도약을 위한 펀드(500억 원)를 개설하며, 중소벤처기업의 성장 동력 확충 및 해외진출을 위해 스마트 공장 보급 확대·고도화(561억 원), 해외수출 마케팅 강화(100억 원), 대·중·소기업 동반 해외 진출(75억 원) 등을 추진한다.

영세자영업자·소상공인의 경영애로해소 및 자생력 강화를 위해서도 소상공인 대상 융자자금(2,000억 원) 및 지역신용보증재단의 재보증 재원(150억 원)을 활용할 예정이다.

중기부는 “금번 추경예산으로 소상공인, 중소벤처기업이 신속하게 지원받을 수 있도록 사업 집행절차를 조속히 진행시키겠다”고 밝혔다.

향후 추경집행에 소홀함이 없도록 주기적으로 집행을 점검해 2개월 내 추경예산의 75% 이상, 연말까지 100% 이상을 집행하도록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이석우 기자  dolbi2004@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석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