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협·단체
제2차 UAE 대학생 원자력 인턴십 '10명 수료'원전수출협회, 8주간 국내 주요 원전산업시설서 실무능력 배양

한국원전수출산업협회(회장 김상갑)와 한국전력 국제원자력대학원대학교(총장 안남성)는 지난 8일 서울 대치동 써밋 갤러리에서 '제2차 UAE 대학생 인턴십 프로그램' 수료식(사진)을 가졌다.

UAE 칼리파 공과대학에서 선발된 대학생 10명은 지난 6월 17일부터 8주간 한국수력원자력, 한국전력국제원자력대학원대학교(KINGS), 전력연구원, 한국전력기술, 한전원자력연료, 한전KPS 등 국내 원전 관련 기관에서 실무 중심의 교육을 성공적으로 이수했다.

2014년 5월 바라카원전 1호기 원자로 설치기념 행사에서 체결된 양해각서에 따라 시행된 이번 프로그램은 한-UAE가 공동으로 원자력 글로벌 청년인력 양성을 목표로 추진 중인 사업이다. 앞서 지난 2월 한국 대학생 29명도 UAE 바라카 현장에서 성공적으로 교육을 이수한 바 있다.

한편 이날 수료식에는 김상갑 한국원전수출산업협회장을 비롯해 김진 산업통상자원부 원전수출진흥과장, 래쉬드 사에드 알 삼시(Rashed Saeed Al Shamsi) 주한아랍에미레이트 대사관 대리대사, 야잔 알 마카위(Yazan Al Makhawi) UAE원자력공사(ENEC) 한국사무소장, 안남성 KINGS 총장, 이창목 한국전력 UAE원전건설처장, 김영훈 한국수력원자력 UAE사업센터 부장 등 양국 원전 관련 인사가 참석해 프로그램에 대한 높은 관심을 반영했다.

특히 수료식에서 최우수인턴상을 수상한  하마드 스바 알와디(Hamad Sheab Alawadhi) UAE칼리파대학교 전자전기공학과 학생은 “한국에서 받은 실무 중심의 교육을 바탕으로 UAE 원자력 산업에 이바지하겠다”며 이번 인턴십 기회를 만들어준 유관기관 관계자에게 특별한 감사를 표했다.

김진 산업부 원전수출진흥과장은 축사를 통해 “2009년 바라카 원전 수주를 통해 ”양국 간 협력은 에너지를 넘어 보건, 국방, 의료, 문화 등으로 크게 확대되어 왔다“고 강조하며 “이번 인턴십은 양국의 젊은 친구들이 교류할 수 있는 통로로 더욱 확대해나갈 수 있다”고 말했다.

김소연 기자  ksy@knpnews.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