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에너지
에너지경제연구원 ‘개원 33주년 기념 세미나’ 개최‘지속가능 에너지시스템으로의 혁신과 미래 에너지 사회’

에너지경제연구원(원장 조용성)이 30일 서울 역삼동 삼정호텔 아도니스홀에서 ‘지속가능 에너지시스템으로의 혁신과 미래 에너지 사회’ 주제로 ‘에너지경제연구원 개원 33주년 기념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는 정부, 연구기관, 대학 등 국내·외 전문가를 초청해 미래 지속가능한 에너지 시스템으로 혁신에 대해 논의하고 글로벌 에너지 안보 환경변화에 대한 동향을 공유하고자 마련됐다.

특히 기후변화에 관한 정부 간 협의체(IPCC)의 의장인 이회성 박사의 기조연설과 미국, 동북아, 중동 등 ‘글로벌 에너지 안보 환경변화가 국내 에너지수급 및 시장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관련 전문가와의 좌담형식의 특별 세션이 진행되며, 세션Ⅰ에서는 지속가능 에너지시스템으로의 혁신, 세션Ⅱ에서는 미래 에너지 사회로의 이행과 우리의 전략이란 주제로 세미나가 열렸다.

에너지경제연구원은 이번 세미나를 통해  이 자리에서 논의된 내용 가운데 우리나라 에너지정책의 나아갈 방향을 제시하는 한편, 에너지 전환기를 맞이해 에너지정책 싱크탱크로서의 소임을 다하는데 더욱 노력할 방침이다.

이 자리에서 조용성 원장은 개회사를 통해 “우리가 당면한 에너지 문제가 더욱 복잡해지고 이에 따른 국민들의 요구 또한 높아지면서 에너지경제연구원도 이에 발맞춰 고민하는 연구원이 되고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조 원장은 특히 “오늘 이 자리에 연구기관, 대학 국내외전문가들을 초청해 특별좌담형식으로 국제정치 지정학적 관점에서 우리의 에너지안보사항을 논의하고, 두 가지 세션 통해 미래 수소경제에너지에 대해 수소경제 로드맵 전략과 과제을 제시함으로써 그야말로 열린 지식의 향연으로 만들어 가겠다”고 강조했다.

이석우 기자  dolbi2004@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석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