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협·단체
전기協-한전산업개발, 화력발전 신뢰성 확보 ‘맞손’환경설비 기술개발ㆍ표준화ㆍ인력양성에 공동 노력키로

대한전기협회(회장 김종갑)와 한전산업개발(사장 홍원의)이 화력발전소의 환경설비 기술 및 표준 개발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이에 양 기관은 ‘화력발전설비 기술개발 및 표준화를 위한 업무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했으며, 협약을 통해 ▲화력발전 환경 분야에 대한 전력산업기술기준 (KEPIC) 개발 및 운영 ▲발전소 환경설비 기술개발 및 표준화 참여 ▲KEPIC 환경기술세미나 향후 5 년간 공동 주관 ▲전문인력 육성을 위한 협력 관계 유지 등의 활동을 함께 펼치게 된다 .

특히 양 기관은 향후 5년간 'KEPIC 환경기술 세미나'를 공동으로 개최한다. 2011년부터 시작된 KEPIC 환경기술 세미나에는 매년 150여 명 이상이 참가해 화력발전소의 다양한 기술과 정보를 교류하고 있다.

더불어 한전산업개발은 화력발전설비 기술개발과 표준화에 기여하기 위해 KEPIC 위원회 활동과 함께 KEPIC-Week 등 워크숍에도 적극 참여키로 한다는 방침이다.

전기협회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기술개발 협력을 통한 발전소의 환경설비 기술력 향상과 전문인력 양성이 기대된다”며 “향후 한전산업개발과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국내 화력발전 분야 기술력 향상에 더욱 노력 하겠다” 고 밝혔다.

김소연 기자  ksy@knpnews.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