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is 사회공헌
남동발전, '안전드림' 찾아가는 맞춤형 봉사활동

한국남동발전(사장 유향열)은 지난 2일 진주시 이현동 일원에서 저소득 가구를 대상으로 국민안전 안심사회 구현을 위한 2019년 제4차‘KOEN 안전드림 서비스’를 시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서비스는 진주시 복지정책과의‘찾아가는 맞춤형 봉사활동’과 연계하여 진행됐으며, 남동발전을 비롯한 5개 참여기관은 방문한 모든 세대가 안전한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소방ㆍ전기ㆍ가스시설의 취약점을 보완 및 정비했다.

남동발전은 또 모든 방문세대들이 따뜻한 연말을 보낼 수 있도록 전기매트, 보온텐트 및 이불세트 등 방한용품을 기증했다.

박병구 한국남동발전 안전관리실장은“진주시를 비롯한 여러기관과 함께 진주지역 주민들이 안전한 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안전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안전드림서비스는‘안전을 국민에게 드린다, 안전확보의 꿈을 실현시킨다’는 의미로 ‘국민안전과 생명을 지키는 안심사회 구현’이라는 국정과제 이행을 위해 지난해 5월 진주지역 5개 유관기관이 업무협약을 맺은 후 지속적으로 시행중이다.

김소연 기자  ksy@knpnews.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