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울본부, 자매마을 방문…설맞이 '지역소통' 나서
상태바
한울본부, 자매마을 방문…설맞이 '지역소통' 나서
  • 김소연 기자
  • 승인 2020.01.24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종호)는 지난 21일부터 이틀간 북면, 죽변면 등 본부 주변지역 자매마을을 방문했다. 이번 자매마을 순회 간담회는 장정일 한울본부 대외협력처장 주관으로 직접 지역주민의 의견을 듣고 애로사항을 해결하자는 취지에서 시행되었다.

한울본부는 지난해 복날과 추석을 맞이해 28개 자매마을을 순회하고 총 10건의 의견을 수렴해 관련 부서에 전달하거나 해당 마을에 답변을 완료한 바 있다.

장정일 한월원자력본부 대외협력처장은 “한울본부와 지역 간 상생은 지역 주민의 생생한 의견을 듣는 것에서 시작한다고 생각한다. 앞으로도 꾸준히 지역주민과 소통하며 지역 상생과 발전에 힘쓰는 한울본부가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울본부는 북면·죽변면·울진읍 69개 마을과 자매결연을 맺어 끈끈한 유대관계를 이어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