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당진화력 저탄장 옥내화 설계 착수
상태바
동서발전, 당진화력 저탄장 옥내화 설계 착수
  • 김소연 기자
  • 승인 2020.05.19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은 지난 15일 경북 김천시 소재 한국전력기술 본사에서 ‘당진화력 1~8호기 저탄장 옥내화 설계기술용역 착수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동서발전은 2016년에 당진화력 9ㆍ10호기용 60만t급 옥내저탄장을 건설해 운영하고 있으며, 1~8호기용 저탄장을 추가로 옥내화해 당진화력 전체의 비산먼지 발생을 제로화(0) 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현재 한전기술과 설계기술용역 계약을 체결하고 기본설계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 착수회의는 발주자인 동서발전과 설계용역사인 한전기술의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저탄장 옥내화 건설 기본 방향과 추진계획 및 일정 등을 검토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이날 회의에서는 지역 주민의 건강과 환경성 제고를 위한 비산먼지 억제 방안 및 자연발화 예방 조치는 물론 최신 공법을 적용한 대공간 구조물의 안정성 확보 방안 등 다양한 건설 방안이 제시됐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이번 옥내저탄장 건설을 통해 최고 수준의 탈질, 탈황 등 친환경 설비를 구축할 예정이며, 아울러 일자리창출, 지역경제 활성화 등 사회적 가치 실현에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