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시스-TUV라인란드 코리아, EVㆍAV 기술교류 ‘맞손’
상태바
앤시스-TUV라인란드 코리아, EVㆍAV 기술교류 ‘맞손’
  • 김소연 기자
  • 승인 2020.06.02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뮬레이션 기반 통합 기능안전 제품개발 공동연구ㆍ컨설팅 교육 지원 등 상호협력

2일 국내 시뮬레이션 소프트웨어 업계를 선도하는 앤시스코리아(Ansys Korea)는 글로벌 시험, 검사, 인증기관인 TUV 라인란드 코리아(TUV Rheinland Korea)와 전기차 및 자율주행차 분야 전반의 공동연구 및 기술 교류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전기차 및 자율주행차 분야 전반의 기능안전과 제품 개발·생산에서 요구되는 시뮬레이션 기반 검증 기법을 공동연구하고, 관련업계 기관 및 중소 벤처기업들에게 글로벌 표준에 맞는 미래차 개발 환경을 제공하고자 마련됐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전기차 및 자율주행차의 기능안전 프로세스와 사이버 보안은 물론 개발 환경과 시뮬레이션 기반 통합 개발 환경을 공동으로 연구하고, 자동차 업계 협력사를 대상으로 기능안전 개발 프로세스 상담과 기술을 지원하게 된다.

상호 협력에 있어 앤시스코리아는 전기차·자율주행차 솔루션과 기술 교육을 제공하고, TUV 라인란드 코리아는 전기차 및 자율주행차의 기능안전(Functional Safety) 컨설팅 교육을 지원한다. 또 전기차 및 자율주행차 솔루션 및 기술 지원 자료를 공동으로 제작하며, 협력사의 기술 지원을 분기 별 1회 공동 주관한다.

특히 이번 협력을 통해 기존의 대기업 중심의 개발 플랫폼 환경 기술 제공에서 해당 업계 기관 및 중소 벤처기업들에게 글로벌 표준에 맞는 미래차 개발 환경을 제공함은 물론 정기 세미나, 워크숍 개최 등을 추진해 업계의 동반 성장을 도모할 예정이다.

카스텐 리네만(Carsten Lienemann) TUV 라인란드 코리아 대표는 “이번 협력을 계기로 앤시스코리아와 함께 전기차 및 자율주행차량 분야의 다양한 기관 및 중소 벤처기업들에게 혁신적인 성장 기회를 제공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면서 ”전기차 및 자율주행차 산업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한 연구는 물론 업계의 다양한 분야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문석환 앤시스코리아 대표는 “이번 협력은 전기차 및 자율주행차 분야 전반의 시뮬레이션 기반 검증 기법을 앞당기는 계기가 되는 의미 있는 첫걸음”이라면서 “앞으로 TUV 라이란드 코리아와 상호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구성해 업계의 선도적인 기업들과 긴밀한 협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앤시스(Ansys Inc.)는 차세대 글로벌 엔지니어링 시뮬레이션 기업으로 구조, 유체, 전자기, 시스템/회로, 광학에 이르기까지 광범위한 솔루션 포트폴리오를 갖추고 있다. 폭넓은 영역에 걸쳐 ‘시뮬레이션 기술의 보편화(Pervasive Engineering Simulation Solution)’ 라는 비전 아래 기업 및 엔지니어들이 고성능의 혁신적 제품을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개발할 수 있도록 혁신을 지속하고 있다. 미국 피츠버그(Pittsburgh)에 본사를 둔 앤시스는 전 세계 75개 이상의 전략적 판매 및 개발 거점 및 40개국의 채널 파트너와 함께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앤시스코리아는 앤시스(Ansys)의 대한민국 지사로 종합적인 CAE(Computer Aided Engineering) 솔루션 및 이와 관련한 각종 지원 및 교육, 세미나, 위탁 해석, 컨설팅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TUV 라인란드(TÜV Rheinland)는 150여 년 전에 설립된 TUV 라인란드는 독일 쾰른에 본사를 두고 전 세계에 21,500여 명의 직원이 품질과 안전, 환경과 기술을 위해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시험, 검사, 평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글로벌 시험·인증기관이다. 1987년 해외인증기관으로는 국내 최초로 한국 시장에 진출한 TUV 라인란드 코리아는 국내 기업의 든든한 시험·인증 파트너로서 국제 표준과 다양한 시험 규격에 따라 시험·인증 및 교육 서비스를 제공하며 국내 기업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지원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