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환경공단, 신입사원·개방형 직원 공개 채용
상태바
원자력환경공단, 신입사원·개방형 직원 공개 채용
  • 이석우 기자
  • 승인 2020.09.28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부터 입사 지원서 접수, 유튜브·홈페이지서 확인 가능
신입 19명, 비정규직 11명, 개방형 직위 2명 등 32명 채용
한국원자력환경공단 전경 모습(사진제공 = 원자력환경공단 홍보실).
한국원자력환경공단 전경 모습(사진제공 = 원자력환경공단 홍보실).

한국원자력환경공단(이사장 차성수)은 사회형평적 일자리 확대와 전문 인력 확보를 위해 신입직원 19명 등 총 32명을 공개 채용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공개 채용은 신입직원 19명은 일반직 15명, 연구직 2명, 공무직 2명을 선발한다. 일반직 중 3명은 장애인과 취업지원대상자 할당 채용을 시행하며, 비정규직 11명과 전문 인력 확보를 위한 개방형 직위 2명을 함께 채용한다.

특히 경영·기계·원자력 분야는 관련 직무 지식이 있는 누구나 지원 가능하지만, 산업보건·산업안전·기록물관리 분야는 관련 법령에 따른 별도 지원 자격이 제한돼 지원자들은 유의해야 한다.

또한 공무직은 환경미화·특수운전 분야로 처분시설 입지지역인 경주에서 지원서 접수 마감일 포함 1년 이상 본인 또는 부모가 계속 거주한 경우 지원 가능하며, 고졸자로 지원 자격이 제한돼, 취업 지원자는 상세한 내용을 파악한 뒤 지원해야 한다.

이와 함께 체험형 인턴은 정부의 사회형평적 채용 권장 비율을 최대한 고려해 총 9명을 채용하며, 장애인(7명)·취업지원대상자(2명)를 대상으로 실시하며, 장애인 중 6명은 코로나19와 중증장애인 등을 고려해 재택근무 형태이며 채용 전 과정은 화상면접으로 진행한다.

개방형직위는 정보보안부서와 감사부서 부서장으로 우수한 전문인력 확보를 위해 경력사항이 제한된다.

공단 관계자는 “저소득층, 북한이탈주민, 다문화가족은 가점을 부여하며, 코로나로 인한 추가 피해가 없도록 방역 및 소독지침을 철저하게 이행할 예정”이라고 말하고 “채용 공고기간은 9월 25일부터 10월 12일까지이며, 입사지원서는 9월 29일부터 인터넷을 통해 접수한 후, 12월 말 최종 임용 한다”고 밝혔다.

한편 자세한 사항은 한국원자력환경공단 공식 유튜브(Yes korad)와 공단 홈페이지(http://www.korad.or.kr) 채용게시판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