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재훈 사장, 원전본부장 세대교체·고위직 여성 최초 임명
상태바
정재훈 사장, 원전본부장 세대교체·고위직 여성 최초 임명
  • 이석우 기자
  • 승인 2020.11.27 2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원, 원전 본부장 및 처·소·실장급 파격 인사 단행
원전 경쟁력 높이고 신사업 디지털 사업 동력 확보
한국수력원자력 경주 본사 전경.   (사진 = 김경섭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경주 본사 전경. (사진 = 김경섭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이하 한수원)이 27일 원전 본부장 및 처·소·실장급 29명과 한수원 최초로 고위직 여성 간부를 등용하는 등 파격적인 보직 인사를 단행했다.

한수원의 이번 인사를 살펴보면 주력사업인 원전 분야의 경쟁력을 높이면서 디지털 사업 등 신사업 분야의 추진 동력을 확보하겠다는 정재훈 사장의 강한 의지가 엿보였다.

이를 반영하듯 5개 원전본부 중 4개 원전본부장 보직에 현장 전문가이면서 지역과의 상생소통이 가능한 젊은 경영진을 배치, 세대교체와 함께 더욱 생동감 있는 ‘생동감 있는 조직’으로 개편해 눈길을 끌고 있다.

특히, 4차 산업 및 디지털 혁신을 이끌 사령탑인 디지털혁신추진단장에 한수원 여성 최초 1(갑)직급 승진자인 전혜수 단장을 임명함으로써 고위직 여성 간부의 시대를 열었다는데 큰 의미를 부여했다.

또한, 현장의 최일선을 책임지는 발전소장 등 70여명의 핵심 보직자 가운데 약 40%를 이동 교체하는 등 ‘새바람’을 불어넣겠다는 강한 의지를 보였다.

원전 본부장
△고리원자력본부장 박인식 △월성원자력본부장 원흥대 △한울원자력본부장 박범수 △새울원자력본부장 이상민
본사
△디지털혁신추진단장 전혜수 △홍보실장 이용희 △조달처장 장정일 △발전처장 이광훈 △원전건설처장 최일경 △신사업처장 정용석
고리원자력본부
△대외협력처장 김종이 △제1발전소장 김상우 △제2발전소장 김정옥
한빛원자력본부
△대외협력처장 이학웅 △제1발전소장 최재길
월성원자력본부
△제1발전소장 김재원 △제2발전소장 전준경
한울원자력본부
△제1발전소장 고병길 △제2발전소장 천용호 △제3발전소장 신동진
새울원자력본부 △제1발전소장 고효제 △제2발전소장 이세용
△팔당수력발전소장 김종식 △청평양수발전소장 김경민 △삼랑진양수발전소장 이용규 △무주양수발전소장 최정원 △양양양수발전소장 배봉원 △예천양수발전소장 박승철 △인재개발원장 김기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