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사성폐기물학회 ‘2020 추계학술발표회’ 개최
상태바
방사성폐기물학회 ‘2020 추계학술발표회’ 개최
  • 이석우 기자
  • 승인 2020.12.11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웨비나 실시간 중계 & E-Conference 병행
김경수학회장 “‘원전해체기술개발사업’ 예타 진행 중”
한국방사성폐기물학회는 지난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 온라인 및 오프라인으로 참가한  2020 추계학술발표회를 개최했다.
한국방사성폐기물학회는 지난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 온라인 및 오프라인으로 참가한 2020 추계학술발표회를 개최했다.

한국방사성폐기물학회(회장 김경수)는 지난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 600여 명의 참가자가 온라인 및 오프라인으로 참가한 '2020 추계학술발표회'를 개최했다.

이번 추계학술발표회에는 지난 7월 온라인 E-Conference로만 개최되었던 춘계학술발표회와는 다른 방식으로 진행되었는데, 발표자만 현장에 와서 발표하고, 이를 온라인 웨비나를 통해 실시간 중계하는 방식을 도입해 비대면 참가자들도 대면 학술행사의 현장감을 생생하게 느낄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이번 추계학술발표회는 코로나 팬데믹으로 인해 모든 학술행사가 취소 또는 축소된 가운데 온라인 웨비나를 통하여 집단 감염의 우려 없이 실시간 발표하며 질의응답시간을 가져 참가자들 간 열띤 토론을 하는 등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걸맞는 새로운 방식의 플랫폼을 마련해 연구결과 및 기술현황 등을 공유하는 장을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김경수 학회장은 개회사를 통해 “원자력계 최초로 다부처사업으로 추진돼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한 ‘사용후핵연료 저장·처분 안전성 확보를 위한 다부처 핵심기술개발사업’ 과 또 다른 다부처사업인 ‘원전해체기술개발사업’이 예타가 진행 중에 있다”고 소개했다.

또한 “고준위폐기물 처분 안전성 혁신 R&D사업과 사용후핵연료 관리시설 설계기술개발사업도 내년부터 추진될 예정으로, 학회 회원들에게 국민의 안전과 환경보전을 위해 협업을 통해 원만히 추진될 수 있도록 모두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