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 원전 목적으로 월성 원전 괴담 퍼트리지 말라”
상태바
“탈 원전 목적으로 월성 원전 괴담 퍼트리지 말라”
  • 강교식 대기자
  • 승인 2021.01.14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 의원단,14일 월성원전 긴급 방문 과학적 검증
김영식의원 등, 삼중수소 검출된 맨홀·집수조 현장 확인
월성원전 삼중수소 안전성을 검증하기 위해 국민의힘 이철규 의원(강원도 동해시, 산자위 간사), 김석기 의원(경북 경주시, 외통위 간사), 김영식 의원(경북 구미을, 과방위)로 구성된 국민의힘 의원단이14일 11시 경주 월성원자력 발전소 본부를 방문해 월성원전 노조 관계자들로부터 삼중수소 안전성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월성원전 삼중수소 안전성을 검증하기 위해 국민의힘 이철규 의원(강원도 동해시, 산자위 간사), 김석기 의원(경북 경주시, 외통위 간사), 김영식 의원(경북 구미을, 과방위)로 구성된 국민의힘 의원단이14일 11시 경주 월성원자력 발전소 본부를 방문해 월성원전 노조 관계자들로부터 삼중수소 안전성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최근 여야간 논란이 되고있는 월성원전 삼중수소 안전성을 검증하기 위해 국민의힘 이철규 의원(강원도 동해시, 산자위 간사), 김석기 의원(경북 경주시, 외통위 간사), 김영식 의원(경북 구미을, 과방위)로 구성된 국민의힘 의원단이14일 11시 경주 월성원자력 발전소 본부를 방문했다.

의원단은 오전 11시 월성본부 홍보관에서 한수원의 삼중수소 검출 관련 현안보고를 받고 질의 응답 후 언론간담회를 진행했다. 이후 부지 내부로 이동해 삼중수소가 검출된 월성 3호기 보조건물 맨홀#2 및 사용후연료저장조 집수조를 직접 시찰할 계획이다.

의원단은 오전 11시 월성본부 홍보관에서 한수원의 삼중수소 검출 관련 현안보고를 받고 질의 응답 후 언론간담회를 진행했다. 이후 부지 내부로 이동해 삼중수소가 검출된 월성 3호기 보조건물 맨홀#2 및 사용후연료저장조 집수조를 직접 시찰할 계획이다.

국민의 힘 의원단은 현장 시찰을 마친 후에는 한수원 중앙노조 위원장 및 집행부를 만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앞으로 월성원전의 삼중수소 누출에 대해 과학적 사실을 기반으로 검증해 나갈 방침이다.

김영식 의원은 펜실베이니아주립대학교 대학원에서 기계공학 박사를 취득하고, 한국원자력연구원에서 선임연구원으로 근무하며 원자로를 설계한 경험이 있어 당내 원자력 전문가로 통한다.

김 의원은 “KAIST 원자력양자공학과 정용훈 교수와 함께 여당과 환경단체에서 주장하는 월성원전 삼중수소에 대한 과학적, 객관적인 검증과 분석을 통해 국민 불안을 잠재우겠다는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산자위 간사인 이철규 의원은 "월성원전 삼중수소 누출 논란을 두고 한수원과 원자력안전위원회가 해당 침출수는 제대로 관리되고 있다며 확인해주고 있음에도, 민주당은 자신들이 주장하는 '탈원전'을 위한 목적으로 괴담을 퍼뜨리고 있다"라며, "국정조사를 해서라도 국민앞에 진실을 밝혀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월성원전이 지역구 경주에 있는 김석기 의원은 "왜곡보도로 많은 경주시민들이 불안해 하는 만큼 현장방문을 통해 한수원 측으로부터 원전 안전성에 대해 직접 보고 받고 사실관계를 확인할 계획"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