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에너지시민연대와 ‘탄소중립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한전, 에너지시민연대와 ‘탄소중립 업무협약’ 체결
  • 강교식 기자
  • 승인 2021.02.21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절약 캠페인 활동 ‘전기의 가치’ 인식 개선
최영성 한전 영업본부장(사진 오른쪽)과 홍혜란 에너지시민연대 사무총장(사진 왼쪽)이 협약식을 마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는 모습.
최영성 한전 영업본부장(사진 오른쪽)과 홍혜란 에너지시민연대 사무총장(사진 왼쪽)이 협약식을 마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는 모습.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종갑)은 서울 중구 한전 경인건설본부에서 최영성 한전 영업본부장과 홍혜란 에너지시민연대 사무총장이 참석한 가운데 국내 최대 규모의 에너지 전문 NGO 연대기구인 에너지시민연대(사무총장 홍혜란)와 ‘에너지 절약 및 탄소중립 공동 추진 업무협약’을 19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 2050 탄소중립 달성을 위한 국민 인식 개선 및 에너지 절약 유도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 지속가능한 저탄소 사회로의 전환을 위해 전기의 가치 및 에너지 수요관리 정책에 대한 국민 공감대 조성에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협약내용에는 ▲전기의 가치, 에너지 절약 등에 대한 소비자 이해증진을 도모하는 다양한 소비자 참여형 온?오프라인 행사 개최 ▲저탄소 사회로의 전환을 위한 대국민 에너지절약 캠페인 공동 추진 ▲에너지 수요관리 정책에 대한 공감대 형성을 위한 사업 공동 추진 ▲각종 협력사업 추진을 통한 에너지 효율향상 등이 담겨있다.

최영성 한전 영업본부장은 인사말에서 “한전은 전기의 가치, 저탄소 사회 전환 등에 대해 소비자가 공감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계획하고 있으며, 에너지시민연대와의 협업을 통해 탄소중립 달성을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전 관계자는 “앞으로 양 기관은 협약한 사항을 효과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필요한 정보를 수시로 교환·협력하고, 신규 협력분야도 지속 발굴하여 대국민 에너지 절감 유도를 통한 탄소중립 달성을 위해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