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주주총회서 주당 1,216원 배당 결정
상태바
한전, 주주총회서 주당 1,216원 배당 결정
  • 강교식 기자
  • 승인 2021.03.26 1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본사 비전 홀서 ‘제60기 정기주주총회’ 개최
김태옥 상임이사 새로 선임, 전력그리드본부장 임명
김태옥 상임이사
김태옥 상임이사

한국전력이 4월 말까지 주당 1,216원의 배당금을 주주들에게 지급한다.

또한 김태옥 前 광주전남본부장을 상임이사로 선임하고 전력그리드본부장으로 임명했다.

한전(대표이사 사장 김종갑)은 25일 16시 본사 비전 홀에서 정부 등 주주와 김종갑 한전 사장 등 경영진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60기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주요 안건인 2020년 결산 재무제표 승인, 상임이사 선임 등을 상정, 원안대로 승인했다.

한전은 지난해 영업이익 4조 863억원(연결기준) 흑자를 시현했으며, 2020년 결산 재무제표가 주주총회에서 승인됨에 따라 4월 말까지 주당 1,216원의 배당금이 주주들에게 지급할 계획이다.

또한 한전은 김태옥 前 광주전남본부장을 상임이사로 선임하고 전력그리드본부장으로 임명했다.

김태옥 본부장은 영등포고등학교와 아주대학교 전기공학과를 졸업한 후, 1988년 한전에 입사해 계통계획실장, 구리전력지사장, 기술기획처장, 광주전남본부장을 역임했다.

김종갑 사장은 흑자 전환, 전기요금 체계 개편 등 2020년 주요성과를 소개 하며 “에너지 전환, 디지털 변환 등 세계적 흐름에 대응하여 전력산업의 기술혁신을 주도하고, 지속적인 경영혁신으로 원가상승요인을 최소화해 나가며, 전력그룹사의 역량과 강점을 하나로 모아 에너지 산업 패러다임 변화를 이끄는 게임 체인저로 거듭 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