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윤리경영 혁신 선두주자로 나아가다”
상태바
중부발전, “윤리경영 혁신 선두주자로 나아가다”
  • 유희수 기자
  • 승인 2021.04.07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OMIPO家 윤리시스템’구축 위반행위 강력히 통제
한국중부발전 본사 전경
한국중부발전 본사 전경

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은 ESG(환경, 사회, 윤리) 경영에 대한 CEO의 확고한 의지를 실현하기 위하여 2021년을 글로벌 윤리기업 도약의 해로 삼고 윤리·준법경영 강화 계획을 추진하겠다고 7일 밝혔다.

중부발전은 최근 국민에게 큰 실망을 안긴 일부 공직자와 공공기관 직원의 부정한 사례 발생을 사전에 방지하기 위하여 입법 이전에 이해충돌 방지를 위한 내부통제시스템 강화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임직원의 부적정 재산증식을 원천차단하기 위한 중부발전 고유의 ‘KOMIPO家 윤리시스템’을 구축하고, 위반행위를 강력히 통제하는 감시체계를 더욱 가속화할 예정이다.

또한 전 직원 대상으로 직무정보 활용 재산증식을 방지하기 위한 청렴서약서를 징구하고, 외부 홈페이지에 투명한 정보공개 및 모바일 익명 신고채널을 활용하여 이해충돌 상황 발생을 원천 차단하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

그리고, 중부발전은 CEO 중심의 윤리?준법경영으로 ESG 거버넌스를 구축하고 이해관계자에 대한 청렴문화 확산을 위해 제2회 충남지역 청렴 골든벨을 시행하며 중부발전 특화형 공정거래 자율준수프로그램(Compliance Program)을 운영하는 등 투명하고 공정한 KOMIPO를 구현하는데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박형구 사장은 “청렴한 조직운영과 윤리경영은 선택이 아닌 공공기관으로서의 책무이자 국민과의 약속이며, 청렴이 곧 경쟁력임을 인지하여 부패 없는 청렴한 공공기관의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