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KPS, 디지털 업무 혁신 본격화
상태바
한전KPS, 디지털 업무 혁신 본격화
  • 유희수 기자
  • 승인 2021.09.07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봇 자동하 시스템 RPA도입 디지털 전환 ‘가속’
한전KPS 건물 전경.   사진제공 = 한전KPS 홍보실.
한전KPS 건물 전경. 사진제공 = 한전KPS 홍보실.

발·송전 설비 정비 전문회사인 한전KPS(사장 김홍연)가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 시스템인 RPA(Robotic Process Automation)* 도입을 확대해 전사 디지털 업무 혁신을 가속화한다고 7일 밝혔다.

한전KPS는 2020년부터 코로나 19에 따른 비대면 업무 증대 및 업무 자동화로의 변화와 4차 산업혁명에 따른 디지털 혁신으로의 정보화 패러다임 전환에 부응하고자 RPA도입을 적극 추진했다.

이에 입·퇴사자에 대한 4대보험 취득·상실신고 등 국내외 70여개 사업소에서 공통적으로 이뤄지는 3개 업무를 시범 대상으로 선정하고 4개월 이상의 안정화 기간을 거쳐 구축을 완료했다.

그 결과 RPA 도입을 통해 평균 약 70% 이상의 업무 시간이 절감되었으며, 단순·반복작업에 따른 초과근무시간 감소 및 직무만족도 향상 효과도 확인되었다.

2021년부터는 단순·반복업무 자동화에 대한 전사 아이디어 모집을 실시해 ‘안전절차 확인자료 등록’ 등 업무 효율화를 획기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7개 아이템을 선정해 디지털 혁신을 추진 중이다.

특히 올 8월에는 복잡한 코딩 없이 드래그 & 드롭(Drag& Drop)방식의 개발기능을 탑재한 RPA 솔루션을 도입해 개발과 구동을 용이하게 함으로써 최적화된 사용자 환경을 구축할 수 있게 했다.

이를 통해 한전KPS는 연간 20,000시간 이상의 업무 시간이 절감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홍연 사장은 “RPA는 데이터 정확성 증대뿐만 아니라 업무 연속성과 신속성 강화를 통해 업무 효율성과 고도화를 실현시킬 기반”이라며, “앞으로 한전KPS는 지속적인 디지털 혁신을 통해 업무 및 인적자원 활용의 효율성 제고뿐만 아니라 정부 디지털 뉴딜 정책에 발맞춘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용어설명
RPA(Robotic Process Automation)란 일정한 규칙에 따라 수행하는 단순·반복적 작업을 ‘디지털워커(Digital Worker)’와 같은 소프트웨어 로봇을 통해 자동화하는 시스템이다.
현재 재무, 구매, 제조 분야 등 여러 분야에 폭넓게 쓰이고 있으며, 앞으로 인공지능(AI)과 융합하여 더욱 고도화될 것으로 전망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