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원자력연료, 추석 명절맞이 이웃사랑 나눔 실천
상태바
한전원자력연료, 추석 명절맞이 이웃사랑 나눔 실천
  • 유희수 기자
  • 승인 2021.09.16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사합동, 온누리상품권 · 자매마을 농가 과일 기부
한전원자력연료 정창진 경영관리본부장(오른쪽)과 최달근 노조위원장(왼쪽)이 15일 유성구장애인종합복지관을 찾아 김영근 관장(가운데)에게 명절 선물을 전달하고 있다.
한전원자력연료 정창진 경영관리본부장(오른쪽)과 최달근 노조위원장(왼쪽)이 15일 유성구장애인종합복지관을 찾아 김영근 관장(가운데)에게 명절 선물을 전달하고 있다.

한전원자력연료(사장 최익수) 경영진 및 노조는 15일 추석 명절을 앞두고 회사 인근에 소재한 유성구장애인종합복지관 등 네 곳의 사회복지시설을 찾아 ‘추석 명절 선물’을 기부, 지역사회로부터 귀감을 받았다.

온누리상품권과 전통시장 및 자매마을 농가에서 구입한 과일로 구성된 후원품은 각 사회복지시설을 통해 지역사회의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된다.

한전원자력연료는 매년 지역 전통시장과 과수 농가를 통해 구매한 물품으로 명절 후원품을 전달함으로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정창진 경영관리본부장은 “우리 고유의 명절인 추석을 맞아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유독 힘든 시기를 보낸 이웃 분들께 작게나마 온정이 전해지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더불어 성장하는 공기업으로서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전원자력연료 매년 명절은 물론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김장나눔, 자매마을 후원, 복지시설 안전점검 재능기부 등을 통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쳐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