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올해 원자력 분야 총 3,200억 원 투자
상태바
과기정통부, 올해 원자력 분야 총 3,200억 원 투자
  • 유희수 기자
  • 승인 2022.01.14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혜숙 과기정통부 장관, ‘2022년 원자력계 신년회’ 밝혀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한국핵융합에너지연구원 'KSTAR' 를 시찰하고 있는 모습.   사진출처  = 과기정통부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한국핵융합에너지연구원 'KSTAR' 를 시찰하고 있는 모습. 사진출처 = 과기정통부

올해 원자력 전주기 기술개발, 융복합·혁신 기술개발, 인프라 구축에 총 3,200억 원을 투자된다.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은 14일 원자력산업계 관계자 및 종사자들을 격려하는 ‘2022년 원자력계 온라인 신년인사회’ 온 라인을 통해 이 같이 밝혔다

이날 원자력계 신년인사회는 임혜숙 과기정통부 장관을 비롯해 박기영 산업통상자원부 제2차관, 유국희 원자력안전위원회 위원장, 정재훈 한국원자력산업협회 회장이 참가해 코로나-19와 오미크론 상황임을 감안해 신년인사 영상으로 원자력계 인사들과 소통했다.

이 자리에서 임혜숙 장관은 신년사를 통해 “지난해에는 아랍에미리트(UAE) 바라카 원전 1호기의 성공적인 상업운전과 이집트에 건설 예정인 원전의 2차 측 건설사업 단독협상대상자 선정됐다”며 원자력계의 노고를 치하했다.

임 장관은 또한 “지난 12월 27일 원자력진흥위원회에서 심의·의결 된 ‘제6차 원자력진흥종합계획’에 따라 올해 과기정통부는 원자력 전주기 기술개발, 융복합·혁신 기술개발, 인프라 구축에 총 3,200억 원을 투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올해 임인년에는 우리나라 원자력이 더욱 성숙하고 도약하는 한해가 될 수 있도록 원자력계와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