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원자력해체산업협회-한국원자력학회 업무협약식 체결
상태바
한국원자력해체산업협회-한국원자력학회 업무협약식 체결
  • 김경섭 기자
  • 승인 2022.04.19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 기관 “국내외 원전해체산업 산기술·인력양성 상호 협력”
한국원자력해체산업협회와 한국원자력학회는 18일 국내 원자력해체산업을 발전을 위해 업무협약식(MPOU) 체결식을 가졌다.  (사진 왼쪽부터 남장수 학회 사무총장, 임상호 학회 연구부회장, 이기복 협회 부회장, 채현식 협회 회장, 정동욱 학회 회장, 장호현 협회 사무처장, 방극진 협회 이사, 민현정 학회 실장)   사진 = 김경섭 기자
한국원자력해체산업협회와 한국원자력학회는 18일 국내 원자력해체산업을 발전을 위해 업무협약식(MPOU) 체결식을 가졌다. (사진 왼쪽부터 남장수 학회 사무총장, 임상호 학회 연구부회장, 이기복 협회 부회장, 채현식 협회 회장, 정동욱 학회 회장, 장호현 협회 사무처장, 방극진 협회 이사, 민현정 학회 실장) 사진 = 김경섭 기자

한국원자력해체산업협회(회장 채현식)와 한국원자력학회(회장 정동욱)는 18일 대전시 소재 한국원자력학회 회의실에서 국내 원자력해체산업을 발전을 위해 업무협약식(MPOU) 체결식을 가졌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정부의 에너지 정책 변화에 따른 국내 원자력산업의 침체된 생태계를 극복하고 특히 노후 원전에 대한 국내 원자력해체 기술의 자립 및 고도화 확립, 전문인력 양성을 비롯해 관련 용역 사업 및 홍보사업 추진 등을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이기복 한국원자력학회 부회장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업무협약식에서 정동욱 회장은 “오늘의 업무협약이 국내 원전해체 기술 고도화 확립을 통한 전문 연구인력 및 산업인력 확보 기반의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채현식 원자력해체협회장은 “원자력 학계의 선도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한국원자력학회와의 협력을 기반으로 원전 해체산업의 활성화 기반을 구축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는 한국원자력학회 정동욱 회장, 이기복 부회장, 임상호 연구부회장, 남정수 사무총장과 한국원자력해체산업협회 채현식 회장, 방극진 이사, 장호현 처장 등이 참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