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 국장급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화상회의 개최
상태바
한·일 국장급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화상회의 개최
  • 유희수 기자
  • 승인 2022.06.03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배출 우려 등 일본 측에 책임있는 대응자세 촉구

한·일 양국 정부는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처분 문제 관련 브리핑 등을 위한 국장급 화상회의를 가졌다.

이번 국장급 화상회의에는 한국 대표로는 외교부 이동규 기후환경과학외교국장을 수석대표로 국무조정실, 원자력안전위원회, 해양수산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등 참여했다.

일본 대표로는 외무성 카이후 아츠시(海部 篤) 군축불확산과학부장을 수석대표로 자원에너지청, 원자력규제청, 도쿄전력 등 참여했다.

이날 양측은 관련 부처의 참석 하에 일본 측 오염수 처분 계획의 안전성과 환경영향평가 등에 대한 브리핑 및 질의응답을 실시하고, 해양배출 등에 대한 우리 측 우려사항을 포함하여 동 사안 관련 의견을 교환했다.

특히 우리 측은 오염수가 객관적·과학적 관점에서 안전하며 국제법과 국제기준에 부합하는 방식으로 처분되도록 일본 측의 책임 있는 대응을 촉구했다.

양측은 앞으로도 동 사안 관련 양자 소통·협의를 이어 나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