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울본부, 지역주민 여름 더위 식힐 문화제 공연
상태바
한울본부, 지역주민 여름 더위 식힐 문화제 공연
  • 강교식 기자
  • 승인 2022.06.16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2일 7시 ‘The magic 팬텀&퀸’ 무료 개최
클래식, 마술, 뮤지컬 어우러진 예술 향연 선보여
‘The Magic 팬텀&퀸’ 포스터.
‘The Magic 팬텀&퀸’ 포스터.

한국수력원자력(주) 한울원자력본부(본부장 박범수, 이하 한울본부)가 지역주민들의 뜨거운 여름밤을 식힐 댜양한 문화 체험을 제공해 호평을 받고 있다.

한울원자력본부는 지역주민에게 다양한 문화예술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오는 22일 오후 7시 한울본부 홍보관 대강당에서 문화가 있는 날 ‘The Magic 팬텀&퀸’을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The Magic 팬텀&퀸’은 마술과 뮤지컬, 클래식 등 다양한 장르가 어우러진 공연이다.

베하필하모닉오케스트라가 연주하는 클래식 선율에 맞춰 마술사 최형배의 화려한 마술을 비롯해 바리톤 김주택, 소프라노 유성녀의 아름다운 성악 등 다채로운 볼거리를 선사할 예정이다.

오케스트라 지휘와 공연 진행은 김봉미 지휘자가 맡는다.

이번 공연은 8세 이상부터 관람 가능하며, 사전 예매 없이 선착순 300명까지 입장할 수 있다. 자세한 공연 내용 및 관람 방법은 한울본부 홍보부(054-785-2941)로 문의하면 된다.

한울본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한울본부는 문화가 있는 날 행사를 통해 클래식, 뮤지컬, 연극 등 다양한 문화예술 공연을 지역주민에게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