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체코 원자력계와 업무협력 ‘맞손’
상태바
한수원, 체코 원자력계와 업무협력 ‘맞손’
  • 강교식 기자
  • 승인 2022.08.16 1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형모듈원자로(SMR) · 원전산업분야 협력 MOU 체결
한수원이 16일 체코 국영 원자력연구기관 두 곳과 SMR 및 원전산업 업무협력 MOU를 체결했다.   사진 = 한수원
한수원이 16일 체코 국영 원자력연구기관 두 곳과 SMR 및 원전산업 업무협력 MOU를 체결했다. 사진 = 한수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이하 한수원)은 체코 국영 원자력연구소(이하 UJV Rez.), 체코 국영 원자력연구센터가 소형모듈원자로(SMR) 및 원전산업 협력을 위해 ‘맞손’을 잡았다.

한국수력원자력은 체코 국영 원자력연구소, 체코 국영 원자력연구센터*와 16일 3자 업무협력협약(MOU)을 체결했다.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기관들이 각 사에서 MOU에 서명하는 방식으로 진행된 이번 협약으로 이들 기관은 소형모듈원자로(Small Modular Reactor, 이하 SMR)와 관련한 연구개발과 각종 시험 및 인증을 비롯해 대형원전 건설·운영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해 나갈 방침이다.

한수원은 지난 2019년 초부터 미래 성장동력 확보 및 원자력 산업생태계 유지를 위해 산?학?연 협력체계를 구성, 한국 고유의 혁신형 SMR 개발방안을 본격적으로 논의해왔다.

또한 혁신형 SMR 개발의 공감대를 형성하고 법적?제도적 지원을 위한‘혁신형 SMR 국회포럼’을 운영하는 등 혁신형 SMR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주도적인 역할을 했다.

특히 2018년 8월부터 UJV Rez와의 원전산업 분야에 지속적인 협력관계를 이어오고 있었으며, 이번 CV Rez를 포함한 3자 업무협력 MOU를 체결함으로써 국내 원전산업의 동유럽 진출에 한 걸음 더 나아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이번 MOU가 SMR에 대한 수요국의 니즈를 선제적으로 파악하고, 혁신형 SMR의 해외수출을 원활히 이끌어주는 발판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용어해설
* UJV Rez 산하 기관으로 연구용 원자로 운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