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캐나다 자원개발사업 본격 추진
상태바
서부발전, 캐나다 자원개발사업 본격 추진
  • 박재구 기자
  • 승인 2012.07.05 2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CI Capital Group과 캐나다 자원개발사업 공동협력 MOU 체결

남효석 서부발전 관리본부장(왼쪽)과 Stockwell Day RCI Capital Group 이사가 MOU 체결 후 악수를 나누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서부발전(주)(사장 김문덕/이하 서부발전)은 지난 4일 강남구 역삼동 서부발전 본사 대회의실에서 캐나다 밴쿠버에 본사를 두고 있는 RCI Capital Group과 자원개발사업 공동협력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RCI Capital Group은 아시아?태평양 지역을 주요 무대로 하고 있는 투자 및 투자자문사로, 이번 양해각서를 통해 캐나다를 비롯한 북미지역에서 바이오매스, 유연탄 및 수송인프라 등 자원개발 사업을 서부발전과 공동으로 개발할 계획이다.

서부발전은 이번 양해각서 체결이 급변하는 국제자원시장에서의 연료 공급원 다변화, 북미지역의 풍부한 산림자원을 활용한 Biomass 연료 확보 등 신규 수익원 창출 및 사업다각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산림자원과 천연자원이 풍부한 캐나다는 87억 톤의 석탄 매장량을 보유하고 있으며, 북미지역의 광물자원을 한국, 일본 등 아시아지역으로 수출할 수 있는 대형 항만도 겸비한 전략적 요충지이다.

서부발전은 호주 고열량탄의 대체자원으로 캐나다 서부지역에서 생산되는 고열량탄을 구매해 왔으며, 현재는 연간 약 50만 톤의 유연탄을 장기계약으로 도입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