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산전, 'PV PARTNERS' 인증 3년 째 시행
상태바
LS산전, 'PV PARTNERS' 인증 3년 째 시행
  • 이석우 기자
  • 승인 2015.09.08 0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양광 협력사 기술력 높여 강소기업으로 육성”

태양광 분야 우수 협력사에 시스템과 시공품질 교육을 제공하고 이를 성공적으로 이수한 기업에 대해 인증서를 발급하는 LS산전의 ‘태양광 강소기업 육성 사업’이 올해로 3년째 시행되고 있다.

LS산전은 지난 4일 경기도 안양 소재 LS타워에서 태양광 관련 우수 협력업체를 대상으로 ‘제 3회 LS산전 PV PARTNERS 인증서 수여식’을 가졌다.

LS산전은 이날 인증 신청기업 23개사 중 이맥스시스템, 텐코리아, 앤엠에스, 일광, 디케이, 현대에너지, 도로앤도시, 씨엠파워, 파써블, 주안에너지, 정도에너텍, 한빛EDS 등 총 12개사를 최종 우수 인증협력업체로 선정했다. 또 제품 및 시공품질 전문 기술자 교육을 제공받고 교육을 이수한 전문인력 17인에 대해 기술인증 ID를 발급했다.

LS산전은 태양광 사업 우수 협력업체를 강소기업으로 육성키 위해 2013년부터 PV PARTNERS를 시행해 첫 해 6개사를 선정한 이후 지난해 8개사, 올해 12개사로 매년 대상 업체를 확대하고 있다.

LS산전은 거래관계에 있는 회사 가운데 신청기업을 대상으로 서류심사를 거쳐 제품교육, 시공품질, 기술자 교육을 진행하며, 이수조건을 충족시킨 업체를 PV PARTNERS로 선정한다.

선정된 업체는 기술 지원 및 사업협력 우선 지원을 받을 뿐만 아니라 LS산전이 참가하는 국내외 전시회 공동 참관, 우수현장 기술견학 등 다양한 행사에 초청된다. 최종 고객은 LS산전 인증을 받은 협력사를 통해 태양광 솔루션을 안심하고 구매할 수 있고 시공품질 교육을 받은 전문가 시공으로 만족도를 극대화할 수 있게 됐다.

LS산전 역시 우수 협력사를 지속적으로 관리하고 상호 사업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어 대기업과 협력사, 고객이 모두 만족하는 일석삼조의 효과를 거두고 있다.

신동진 LS산전 태양광솔루션사업부 상무는 “3년 간 PV PARTNERS 인증제를 운영하면서 기술 신뢰성은 물론 고객 만족도도 높아지는 효과를 거두고 있다”며 “침체된 국내 신재생에너지 시장에서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파트너십을 통해 동반성장하는 모범사례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