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머슨 “CO2 줄인 효율적인 석탄발전소 만들다”
상태바
에머슨 “CO2 줄인 효율적인 석탄발전소 만들다”
  • 안윤정 기자
  • 승인 2016.06.16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효율 높이고 탄소배출 낮춰 신뢰성과 에너지 생산 촉진

▲ 에머슨의 공정 자동화 기술 Ovation이 적용되는 미국 웨스트버지니아주 700MW 롱뷰 발전소 / 사진제공=한국에머슨프로세스매니지먼트
세계적인 공정 자동화 전문 기업 에머슨 프로세스 매니지먼트가 700 메가와트(MW)급 발전소의 기존 문제점을 개선해 깨끗하고 효율적인 석탄 발전소로 탈바꿈시켰다고 밝혔다.

잦은 정전 사고와 부실한 성능으로 고심하고 있던 미국 웨스트 버지니아주의 롱뷰(Longview) 발전소는 에머슨의 자동화 기술과 서비스로 50만 가구에 신뢰할 수 있고 안정된 가격의 전기를 공급할 수 있게 되었다.

에머슨의 자동화 전문가 팀은 롱뷰 발전소의 기존 제어 시스템을 새로운 Ovation™ 기술로 전환하여 플랜트 전반에 걸친 운영 관리를 가능하게 했다. 동일한 규모의 다른 사업과 비교했을 때 두 배나 빠른 단 13개월만에 자동화 작업을 완료하였으며, 이는 이전까지 누구도 이뤄내지 못했던 업적을 에머슨과 롱뷰 발전소가 이루어냈다는 사실을 말해 주고 있다.

롱뷰 발전소의 최고 운영 책임자(COO) 스티브 넬슨은 “단 시간 내에 종합적인 자동화 사업을 관리할 수 있는 에머슨은 최대한 빠르게 플랜트를 재가동하고 전력을 생산하는 데 아주 중요한 역할을 했다”며 “새로운 Ovation 제어를 사용한 후부터 플랜트의 안정성이 대폭 향상되었으며, 전력망에 더욱 안정적인 전력을 공급하고 더 많은 수입을 창출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롱뷰 발전소는 미국 내 석탄 발전소의 평균 이산화탄소 배출량 보다 15%나 낮은 배출을 보이며, 전보다 더 적은 가용성은 98% 이상으로 올릴 수 있었고, 발전량도 3분의 1 이상 증가했다. 또한 갑작스러운 정전 사고를 방지함으로써 연간 300만달러를 절약할 수 있게 되었다.

에머슨 발전 및 수처리 솔루션 사업부 사장 밥 예거는 “롱뷰 발전소는 더욱 깨끗하고, 효율적이며, 안정적인 전력을 필요로 하는 현재의 상황을 충족할 수 있는 차세대 석탄 발전소”라며 “이 기회를 통해 롱뷰 발전소와 협력하여 이러한 뛰어난 결과를 이룰 수 있던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