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유관기관, 원자력 생태계 재도약 ‘합심’
상태바
원자력유관기관, 원자력 생태계 재도약 ‘합심’
  • 이석우 기자
  • 승인 2021.04.09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원·전력기술·KPS·원자력연료·두중·무진기연 참석
정재훈 사장 “코로나 위기 극복 모두가 함께 노력하자”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가운데)은 7일 ‘생태계 재도약을 위한 원자력 유관기관 대표 간담회’를 개최했다.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가운데)은 7일 ‘생태계 재도약을 위한 원자력 유관기관 대표 간담회’를 개최했다.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이하 한수원)이 7일 정재훈 한수원 사장을 비롯해 한국전력기술, 한전KPS, 한전원자력연료, 두산중공업, 무진기연 등 11개 기관의 경영진이 참석한 가운데 ‘생태계 재도약을 위한 원자력 유관기관 대표 간담회’를 개최했다.

서울·대전·경주 3개 지역을 화상으로 연결해 진행된 간담회에는 각 기관 경영진들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 동반성장·지역상생·소통협력을 주제로 깊이 있는 의견을 교환했다.

특히 이 자리에서 원자력 생태계 재도약을 위한 방안을 모색하는 한편, 해외수출 촉진을 위한 세일즈 강화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동참하는데 의견을 모았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지난 한 해 코로나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모든 기관들이 원전 생태계 유지, 발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펼쳤다”며, “원자력 생태계가 코로나 위기를 극복하고 재도약할 수 있도록 모두가 함께 노력하자”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