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울본부, ‘발전소 지역 농업인 비료 전달식’ 개최
상태바
한울본부, ‘발전소 지역 농업인 비료 전달식’ 개최
  • 김경섭 기자
  • 승인 2021.04.19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해마다 북면조합·울진조합 10억원 규모 지원
한울원자력본부 16일 ‘발전소 주변지역 농업인 비료 전달식’을 가졌다.
한울원자력본부 16일 ‘발전소 주변지역 농업인 비료 전달식’을 가졌다.

한국수력원자력(주) 한울원자력본부(본부장 박범수, 이하 한울본부)는 16일 북면농업협동조합(조합장 어승수) 및 울진농업협동조합(조합장 임경수)과 ‘발전소 주변지역 농업인 비료 전달식’을 가졌다.

‘발전소 주변지역 농업인 비료 지원사업’은 농가 소득향상을 통한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한울본부가 주변 지역 농가의 농작물 경작에 필요한 유기질 및 복합 비료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2018년에 처음 시작돼 현재까지 북면, 죽변면 및 울진읍 거주 농업인에게 총 10억원(?21년 사업비 3.8억원 포함) 규모의 비료 17만포를 지원했다.

한울본부가 지원하는 유기질비료 및 복합비료는 지력 향상 및 병충해에 강해 양질의 농산물 생산에 도움을 주고 노후화된 농지의 지력 증진 및 농가의 경제적 부담완화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고 평가받고 있다.

류명석 한울본부 대외협력처장은 “발전소 주변지역 농업인들의 소득증대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방법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앞으로도 한울본부는 신뢰와 상생을 바탕으로 지역주민의 든든한 파트너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