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발전-에너지재단, ‘빛나눔 지원사업’ 전개
상태바
남부발전-에너지재단, ‘빛나눔 지원사업’ 전개
  • 신동희 기자
  • 승인 2021.04.22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척 발전소주변지역 태양광패널 준공식 개최
한국에너지재단은 21일 한국남부발전 삼척발전본부와 삼척시 원덕읍에 위치한 동산복지마을 요양원 태양광 발전설비 준공식 및 코로나19 방역물품을 전달했다.
한국에너지재단은 21일 한국남부발전 삼척발전본부와 삼척시 원덕읍에 위치한 동산복지마을 요양원 태양광 발전설비 준공식 및 코로나19 방역물품을 전달했다.

한국에너지재단(사무총장 최영선)은 21일 한국남부발전 삼척발전본부 박능출 본부장, 한국에너지재단 조안호 본부장, 동산복지마을 김성권 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삼척시 원덕읍에 위치한 동산복지마을 요양원에 설치한 태양광 발전설비 준공식 및 코로나19 방역물품을 전달했다.

한국남부발전 발전소 주변지역 빛나눔 태양광패널 지원사업은 강원, 경남, 제주 내의 사회복지시설 및 경로당의 에너지 소비량, 탄소배출 절감은 물론 대상 시설 구성원들의 복지향상을 도모하고자 태양광 발전설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한국에너지재단은 한국남동발전,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과 ’20년 10월 12일 업무협약을 맺어 협력 체계를 구축하였으며 한국남부발전은 사업 기금을 대·중소기업·농어업 협력재단에 출연하고 재단은 태양광 패널 설치 및 사업을 수행했다.

이 사업으로 12개(영월 4, 삼척 3, 제주 1, 하동 4)의 사회복지시설 및 경로당에 태양광 패널을 총 79.1kW 지원하였으며 연간 발전량은 101,050kWh, 요금 절감은 약 8백5십만원 정도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에너지재단 조안호 본부장은 “이번 태양광 발전 설비 지원으로 탄소절감 사회를 구축하는데 한 발짝 다가가는 것은 물론 에너지 복지의 사각지대를 줄여나갈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재단은 지역사회와 상생하며 글로벌 에너지 환경에 맞는 사회공헌 사업을 발굴하여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