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리원자력본부, 31대 김준석 본부장 공식 업무 ‘첫발’
상태바
고리원자력본부, 31대 김준석 본부장 공식 업무 ‘첫발’
  • 김경섭 기자
  • 승인 2021.04.29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 신임본부장 “전문성 바탕 빈틈없는 발전소 운영할 터”

한국수력원자력(주) 고리원자력본부는 제31대 김준석(金準錫) 신임본부장(사진)이 23일 취임하고 공식 업무를 시작했다고 26일 밝혔다.

김 본부장은 취임사를 통해 “전문성을 바탕으로 한 빈틈없는 발전소 안전 운영으로 국민으로부터 신뢰받은 고리원자력본부를 만들자”고 말하고, “전 임직원이 원전 신뢰를 회복하는데 최우선 역량을 집중하자”고 강조했다.

김 본부자은 또한 “고리본부는 지역과 더불어 상생하고 성장하며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적극 나서야 한다”고 밝혔다.

한편 김 신임본부장은 충남대학교 기계공학과를 졸업하고, 1989년 한국전력공사에 입사해 한빛원자력본부 기술실장 및 운영실장, 본사 발전처 원전종합상황실 운영분석팀장을 거쳐 월성원자력본부 제3발전소장을 역임했다.